비트코인 7000달러ㆍ한화 800만 원대 유지, 다시 한번 가즈아?
상태바
비트코인 7000달러ㆍ한화 800만 원대 유지, 다시 한번 가즈아?
  • 취재기자 류지수
  • 승인 2019.05.13 16: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루거래량 약 830억 원, 다시 불붙은 암호화폐 거래소
올해초 급락해서 많은 투자자들을 울게 했던 비트코인이 다시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사진:unsplash 무료 이미지).
올해초 급락하며 많은 투자자들을 울렸던 비트코인이 다시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사진: unsplash 무료 이미지).

재작년 롤러코스터처럼 시세가 2500만 원대 이상 급등했다가 올해 초 370만 원대로 폭락했던 비트코인이 다시 800만 원대를 유지하고 있다.

13일 오후 3시 기준 가상통화거래소 빗썸(bithumb)에 따르면, 5월 들어서 가상화폐 비트코인의 시세가 2.31% 상승한 830만 원대를 유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13일 오후 3시기준 가상화폐 시세(사진: 빗썸 캡쳐).
13일 오후 3시 기준 가상화폐 시세(사진: 빗썸 캡쳐).

비트코인뿐만 아니라 다른 가상화폐들도 다시 상한가를 보이고 있다. 13일 오후 3시 기준, 이더리움은 4.08%오른 22만 원대, 비트코인캐시는 4.17%오른 42만 원대 오르는 등 올해 초 급락했던 가상화폐들이 4월을 넘어서면서 급등세를 보이고 있다.

암호화폐 업계 관계자는 최근 부동산 등 투자처가 막혀있는 상황에서가상화폐가 대체투자처로 다시 주목받고 있는 게 원인 중 하나일 것"이라고 설명했다. 가상화폐 가격 상승과 하락에는 각각 100가지 이유가 있다고 할 만큼 분석이 어렵다고 귀띔했다.

전체적인 시세 그래프를 보면 4월 들어서 가상화폐들이 다같이 상승세를 보이고 있는 모습이다(사진: 코인마켓캡).
전체적인 시세 그래프를 보면 4월 들어서 가상화폐들이 다같이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사진: 코인마켓캡).

한편 해외 가상화폐들의 시세 상승세에도 국산 가상화폐들은 수혜를 누리지 못하고 있다. 지난 4월 401원으로 거래를 시작한 아이콘(ICX)은 현재 300원 중후반을 기록하고 HDAC는 62원으로 거래를 시작했으나 13일 기준 42원까지 떨어졌다. 

업계 관계자들은 가상화폐 시장의 변동성이 커지면서 많은 투자자들이 몰렸지만, 안전 자산으로 분류되는 비트코인으로 자금이 몰렸을 가능성이 있다국내 규제부재의 장기화로 불확실성이 커진 탓에 비교적 규제가 확실한 해외 암호화폐로 수요가 몰렸을 가능성 때문이라고 시세 차이를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