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노트10 돌풍, 국내 사전판매량만 130만 대
상태바
갤럭시노트10 돌풍, 국내 사전판매량만 130만 대
  • 취재기자 송순민
  • 승인 2019.08.20 14: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G모델로 출시... 전작 대비 판매량 2배 증가
갤럭시노트10 플러스 아우라글로우 색상 가장 많이 팔려
갤럭시노트10의 모습(사진: 삼성전자 제공).
갤럭시노트10의 모습(사진: 삼성전자 제공).

삼성전자가 하반기 선보인 신형 스마트폰 갤럭시노트10의 국내 사전예약 판매량이 130만 대를 돌파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전작인 갤럭시노트9보다 2배 이상 증가한 양이다.

20일 삼성전자는 9일부터 19일까지 11일간 진행한 갤럭시노트10의 국내 사전예약 판매량이 100만 대를 돌파했다고 밝혔다. 20일까지 사전 예약 판매량을 예측해보면 130만 대에 달할 것으로 분석된다.

또 전체 사전예약 판매량 중 갤럭시노트10 플러스의 비중이 3분의 2 수준이며, 갤럭시노트10플러스 256GB 아우라글로우 색상이 가장 많은 소비자의 선택을 받았다.

갤럭시노트10은 한국에서는 5G모델로만 출시됐으며, 노트106.3인치, 노트10플러스는 6.8인치다. 갤럭시노트10은 노트10과 노트플러스10 두 모델로 나오며, 출고가는 1248500원부터 1496000원이다.

갤럭시노트1020일부터 사전 개통이 시작됐으며, 오는 23일 공식 출시된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갤럭시노트10은 사전예약 판매 기간부터 눈에 띄게 호조를 보이고 있다""특히 20대 여성 소비자들의 비중이 전작 대비 증가한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