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카드뉴스 카드뉴스
뉴질랜드의 워라밸 위한 주 4일 근무제, ‘생산성, 효율성 굿!’/ 카드뉴스팀 박유경, 황석영
  • 카드뉴스팀 박유경, 황석영
  • 승인 2018.10.10 00:04
  • 댓글 0
PREV
NEXT
  • 10
  • 10
  • 10
  • 10
  • 10
  • 10
  • 10
  • 10
  • 10
  • 10

우리 사회에서 ‘워라밸’은 새로운 삶의 트렌드입니다. 워라벨은 직장 내에서 업무를 뜻하는 Work와 퇴근 후 직장 외 생활을 뜻하는 Life의 균형(Balance)을 의미합니다.  뉴질랜드의 한 회사가 워라밸, 즉 일과 생활의 균형을 위해 새로운 도전을 시작했습니다. 지난 3~4월 8주 간 직원 약 250명을 상대로, 현행 하루 8시간씩 주 5일 일 근무제(40시간)와 같은 임금을 주면서 하루 8시간 씩 주 4일(32시간) 근무제를 시범 시행했습니다. 그 결과, 직원 스트레스 수준이 약 7% 감소했으며, 삶의 전반적인 만족도는 5% 정도 증가했습니다. 한국의 경우는 노동시간이 oecd국가중 2위입니다. 

카드뉴스팀 박유경, 황석영  reporter1@civicnews.com

<저작권자 © CIVICnews / 시빅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