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길방짤방 줌인
2018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식, 레드 카펫 위 스타들의 개성 만점 포즈 총집합

23회 부산국제영화제가 그 화려한 막을 올렸다. 축제의 시작은 개막식과 스타들의 레드카펫 행진. 정장과 롱드레스로 한껏 치장한 남녀 스타들이 하나둘 레드카펫을 밟으며 개성 있는 포즈로 개막식장으로 들어가면서 팬들의 환호를 받는 장면을 시빅뉴스가 영상으로 소개한다.  

영상기자 노현진  reporter1@civicnews.com

<저작권자 © CIVICnews / 시빅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icon영화의 전당서 6년 만에 스크린으로 복귀한 배우 이나영 관객과 대화 icon파격적인 ‘노출’보다는 ‘개성’으로 레드 카펫을 누빈 여배우들 iconBIFF 레드카펫 누빈 남배우들 블랙슈트와 외모로 여심 저격 icon태풍 '콩레이' 남부지방 덮친다...6일 새벽부터 비바람 최고조 icon제23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열흘간 영화의 바닷길 열렸다 icon"제23회 부산국제영화제 시작합니다" 스타와 팬들로 열기 가득찬 해운대 icon태풍 콩레이 주말 상륙 예상에 초비상 걸린 ‘부산국제영화제’ icon오우삼·신성일·장 피에르 레오 핸드프린팅 공개되자 축포와 함께 함성 icon재도약 다짐한 부산국제영화제 전야제에 영화팬들 뜨거운 함성 icon“영화제 정상화 원년 선언" 제23회 부산국제영화제 오늘(4일) 개막 icon오늘 제23회 부산국제영화제 전야제...신성일, 오우삼 등 핸드 프린팅 공개 icon올해 BIFF 개막작 한국 '뷰티플 데이즈', 폐막작 중국 '엽문 외전'에 관심 집중 icon영화제의 진미는 배우 감독 만나고 얘기 듣는 것...'BIFF 야외무대인사' 행사에 관객들 환호 일색 icon'군산: 거위를 노래하다' 장률 감독, 관객들과 '마스트 클래스'서 대화 icon할리우드 저예산 독립영화 흥행의 귀재 '위플래시'의 제이슨 블룸, "독립영화인은 겸손과 도전이 생존 비결" icon한글날 부산국제영화제가 준비한 행사...아이들을 위한 '시네키즈', '비프랑키즈랑' 등 icon막바지 달려가는 BIFF, '커뮤니티 BIFF', ‘커뮤니티 시네마’ 오늘 "굿바이" icon가족, 연인들 부산국제영화제 행사장에 장사진...각종 상영작 줄줄이 매진 icon2018 부산국제영화제, 고전영화 포스터 사진 전시회 등 추억 돋는 체험거리도 풍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