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FF 특집] BIFF 포스터 그린 작가의 작품 전시회
상태바
[BIFF 특집] BIFF 포스터 그린 작가의 작품 전시회
  • 취재기자 하봉우
  • 승인 2014.10.09 22: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9회 부산국제영화제 포스터 원화 'Emotion1/4 Y.R.G.W'의 작가

▲작품명: Emotion 1/4 Y.R.G.W(제19회 부산국제영화제 포스터 원화) / 작가의 설명: 마음이나 감정에도 색깔이 있을까? 가슴속 깊이 가라앉은 마음의 앙금들을 휘휘 저으면 형형색색으로 떠오르는 감정들이 소용돌이친다. 그 소용돌이 속에서 4가지 색을 풀어내본다.

 

▲작품명: 잿빛풍경

 

▲작품명: 백일몽-황금빛 봄 / 작가의 설명: 그 해 겨울은 무척이나 힘겨웠다. 그리고 내 가슴속 소중한 무엇이 죽어가고 있다는 것을 알게 되었다. 차갑게 굳어져 가는 내 꿈을 부둥켜 안고 뜨거운 봄이 오기만을 간절히 기다렸다.

 

▲작품명: 영원 / 작가의 설명: 영원을 꿈꾸는 순간들이 있다. 강물처럼 소리없이 흘러가는 시간 속에서 간절히 움켜쥐고 싶은 소중한 순간들을 내 가슴속에 영원히 간직하고 싶다.

 

▲작품명: 인간의 꿈은 세계에서 내려온다 / 작가의 설명: 미친듯이 꿈꾸고 싶다! 폭풍처럼 휘몰아치는 꿈이 내 인생을 송두리째 뒤덮어 버릴 만큼 그렇게 꿈꾸며 살고 싶다. 나는 정말 미치고 싶다!

 

▲작품명: 여행 / 작가의 설명: 어디선가 들릴 듯 말 듯 나지막이 속삭이는 소리에 긴 꿈 속을 여행하다가 깨어난다. 깨어나는 순간에 나는 이미 알고 있다. 이제 곧 또 다른 여행을 떠나야 한다는 것을.

 

▲작품명: 거리 / 작가의 설명: 꿈에 중독된 남자. 그리고 그 남자를 사랑하는 한 여자가 있다. 영원을 약속하고 삶의 모든 것을 공유했음에도 불구하고, 사람과 사람 사이의 거리가 아득하게 느껴질 때 불현듯 외로움이 찾아온다. 오랫동안 외로웠을 저 여인에게 조금이나마 위안이 되기를.

 

▲작품명: 나 / 작가의 설명: 작업할 때 작품에게, 또 나 스스로에게 항상 묻곧 한다. '도대체 무슨 이야기를 하고 싶은 거야?' 머리로는 도무지 잡아낼 수 없던 나의 이야기들이 힘겹게 작품 속으로 풀어져 결국 거울처럼 '나'를 비춰낸다. 그렇게 내 영혼의 거울 한 조각이 여기 담겨 있다.

 

▲작품명: 이야기 / 작가의 설명: 꼬리에 꽃이 핀 호랑이. 그리고 뭔가 잔뜩 심술이 난 꼬마아이의 표정 속에는 어떤 재미있는 이야기가 숨겨져 있을 것이다. 그 이야기의 내용을 관람객 스스로가 상상해서 '나만의 이야기'로 만들어 보았으면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